기사 (전체 1,12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박영선의 '내 마음에 심은 나무'] 22. 해남의 물감자 그리고 다래나무
해남사람들은 '물감자'라 한다. 해남 표준어로 고구마를 '감지', 감자를 '북감자'라 부른다. 물감자의 어원은 도대체 뭘까?첫째는 아주 달고 물렁한 고구마가 생산되어 물감지(물고구마)라 불렀을 수 있다. 둘째
해남신문   2018-10-19
[청년의 힘으로 만드는 활기찬 지역사회] 6. 불편함 속에서 찾는 다양성, 청년들의 도전 '너멍굴영화제'
| 싣는 순서|1. 청춘이 빛나는 공간, 동네줌인2. 꿈을 포기하지 않는 청년들, 꿈틀3. 폐가에서 지역명소로, 방랑싸롱4. 청년들의 소통의 장, 우깨5. 평범한 청춘의 평범하지 않은 행보, 청춘연구소6. 불편하지만 청년들의 도전 빛난 너멍굴영화제7.
육형주 기자   2018-10-19
[공동체와 어울림의 가치 '교류의 장 생활문화장터'] 5. 작가들의 공예품 가득한 리버마켓으로 소풍 가요
| 싣는 순서 | 1회_ 함께 만들어가는 공동체… 해남 모실장 2회_ 신개념 문화장터 우리 손으로 만듭니다3회_ 즐겁게 놀고 시도하자, 믿음 나누는 콩장4회_ 도시에서 '농(農)'의 가치를 찾다5회_ 누구나 예술가가 되는 곳
박수은 기자   2018-10-19
[박영선의 '내 마음에 심은 나무'] 21. 누가 청미래덩굴을 잡목이라 했던가?
청미래덩굴(Smilax China)은 백합과의 낙엽 덩굴식물로 심장같이 생긴 손바닥만한 잎과 겨울에 잎이 떨어진 후 빨갛게 익은 열매가 특징이다.지역에 따라 맹감·명감·망개라고 부르기도 한다. 뿌리는 토복령(土茯笭)이라고 하여 열을 내리고 습을 없애며
해남신문   2018-10-13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2. 이웃과 건강한 관계가 활력 불어넣는 '서울성미산마을'
| 싣는순서 |1. 도시 쏠림, 읍 쏠림 암울해지는 농촌마을2. 관계로 맺어지는 공동체 활력 불어넣어3. 주민 자치 강화 내가 사는 마을 내가 디자인4. 지역공동체 자주성 기반으로 되살아난 마을5. 내가 사는 마을 나에게 필요한 마을로6. 잘 가꿔진
노영수 기자   2018-10-13
[모실장 사람들] 6. 모실장에 활기 불어넣는 달콤한 우쿨렐레 연주
생활문화장터 해남 모실장에서는 6명의 우쿨렐레 연주가들이 선보이는 달콤한 선율이 흘러나오기도 한다. 우쿨렐레 연주팀 하우올리앙상블(단장 윤경희)의 공연이다.하우올리앙상블 팀원들은 모두 40대의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로 구성돼 있다. 평소 친분이 있던 이
박수은 기자   2018-10-13
[공동체와 어울림의 가치 '교류의 장 생활문화장터'] 4. '농(農)' 가치· 식생활 근본 찾는 도시형 농부시장 마르쉐@
| 싣는 순서 | 1회_ 함께 만들어가는 공동체… 해남 모실장 2회_ 신개념 문화장터 우리 손으로 만듭니다3회_ 즐겁게 놀고 시도하자, 믿음 나누는 콩장4회_ 도시에서 '농(農)'의 가치를 찾다5회_ 누구나 예술가가 되는 곳
박수은 기자   2018-10-09
[청년의 힘으로 만드는 활기찬 지역사회] 5. 청년들과 함께 지역을 변화시키는 문화 만들어
| 싣는 순서|1. 청춘이 빛나는 공간, 동네줌인2. 꿈을 포기하지 않는 청년들, 꿈틀3. 폐가에서 지역명소로, 방랑싸롱4. 청년들의 소통의 장, 우깨5. 평범한 청춘의 평범하지 않은 행보, 청춘연구소6. 불편하지만 청년들의 도전 빛난 너멍굴영화제7.
육형주 기자   2018-09-22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1. '살고 싶은 해남 만들기' 주민이 주도해야 지속 가능
소득·교육·문화 등의 격차 문제는 경제적, 사회적 영역뿐만 아니라 공간적 영역에서도 점점 심각해지고 있다. 특히 해남과 같은 농촌마을은 양극화로 인해 갈수록 인구는 감소하고 고령화는 심각하다. 때문에 살고 싶은 마을을 만들어 떠나는 이웃을 붙잡고 새
노영수 기자   2018-09-22
[박영선의 '내 마음에 심은 나무'] 20. 어란여인의 슬픔 돌가시나무(갯찔레꽃)
장미과 돌가시나무(Rosa wichuraiana)는 찔레나무(Rosa multiflora)와 같은 종으로 염해에 강해 남해안 바닷가에서 서식하는 포복성 덩굴식물이다. 잎이 반들반들하다고 '반들가시나무'라고도 한다.줄기는 1~3m로 길게
해남신문   2018-09-18
[청년의 힘으로 만드는 활기찬 지역사회] 4.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며 깨달은 것들을 나눈다
| 싣는 순서|1. 청춘이 빛나는 공간, 동네줌인2. 꿈을 포기하지 않는 청년들, 꿈틀3. 폐가에서 지역명소로, 방랑싸롱4. 청년들의 소통의 장, 우깨5. 평범한 청춘의 평범하지 않은 행보, 청춘연구소6. 불편하지만 청년들의 도전 빛난 너멍굴영화제7.
육형주 기자   2018-09-18
[민선 7기 군수공약사업 점검] 4. 농민수당지급·지역상품권 공약 함께 가야
해남군이 전국 최초로 내년부터 전체 농가를 대상으로 농민수당 지급에 나설 계획을 밝힌 가운데 민선 7기 공약의 하나인 지역상품권 발행 공약도 이에 발맞춰 나가야 하는 실정이다. 농민수당이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기반으로 지급되는 것이지만 막대한 군비가
노영수 기자   2018-09-08
[민선 7기 군수공약사업 점검] 3. 농기계임대사업소 확대, 인력 확보 관건
농촌지역 고령화와 기계화 등으로 농업인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한 농기계 임대사업소가 농업인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해남군도 농업인에 대한 서비스를 강화하고 농기계 구입에 따른 부담을 덜어주고자 농기계임대사업소 확대를 민선 7기 공약으로 제시하
노영수 기자   2018-09-04
[기획·특집] 18. 삼산주조장 - 이중자·한홍희 모자
"전통의 얼 담긴 막걸리 잇겠다"삼산주조장의 2대째 이중자(79) 씨가 56년간 지켜온 막걸리의 맛을 아들 한홍희(52) 씨와 며느리 이혜옥(52) 씨가 이어가기로 해 눈길을 끌고 있다.전북 정읍에서 태어난 이중자 씨는 남편 고 한상소 씨와 결혼하면서
박수은 기자   2018-09-04
[파산도시 유바리의 고뇌와 역설] 7. 유바리의 교훈 : 과유불급, '희망이 사라지면 지역도 소멸'
| 싣는 순서 | 1_ 유바리의 우울한 현실2_ 재정파탄의 최대 피해자는 시민3_ 유바리 날개없는 추락 원인4_ 관광은 하드웨어가 아닌 스토리텔링5_ 지역의료와 복지 - 유바리모델의 진실6_ 지역에 희망은 있는가 - 지역재생의 길7_ 유바리의 교훈과
배충진 기자   2018-09-04
[민선 7기 군수공약사업 점검] 2. 사회적경제, 자립기반 구축 위한 정책 필요
명현관 군수는 지역내 일자리 창출 등을 통한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해남형 사회적경제기업 만들기를 공약으로 제시하고 있다.사회적경제기업은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면서 영업활동을 수행하는 기업으로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사회적협동조합·자활
노영수 기자   2018-08-27
[박영선의 '내 마음에 심은 나무'] 19. 아낌없이 주는 무화과나무
뽕나무과의 낙엽소교목인 무화과나무(Ficus carica)는 한자로 無花果로 쓰고 꽃이 없는 과일이라 읽는다.실제로는 무화과나무도 꽃이 피는데 열매 안으로 피어 보이지 않을 뿐이다. 난대림에 속하는 제주에도 무화과나무과의 천선과나무(Ficus Erec
해남신문   2018-08-27
[파산도시 유바리의 고뇌와 역설] 6. 적극적으로 생각하면 길은 열린다 '사람만이 희망'
| 싣는 순서 | 1_ 유바리의 우울한 현실2_ 재정파탄의 최대 피해자는 시민3_ 유바리 날개없는 추락 원인4_ 관광은 하드웨어가 아닌 스토리텔링5_ 지역의료와 복지 - 유바리모델의 진실6_ 지역에 희망은 있는가 - 지역재생의 길7_ 유바리의 교훈과
배충진 기자   2018-08-27
[민선 7기 군수공약사업 점검] 1. 해남군 '농가 기본소득지원' 내년 시행 위한 계획 수립 중
해남군은 민선 7기 군민과의 약속이 차질 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부서별 소요 재원, 연차별 실천방안 등 세부 실천계획을 수립 중이다. 군은 오는 8월 말까지 군수 공약사업을 확정할 계획으로 지난 1일 최초보고회에서는 5대 방침 57개 실천과제가 제시됐
노영수 기자   2018-08-21
[파산도시 유바리의 고뇌와 역설] 5. 시립병원이 없어진 후 주민건강이 더 좋아졌다?
| 싣는 순서 | 1_ 유바리의 우울한 현실2_ 재정파탄의 최대 피해자는 시민3_ 유바리 날개없는 추락 원인4_ 관광은 하드웨어가 아닌 스토리텔링5_ 지역의료와 복지 - 유바리모델의 진실6_ 지역에 희망은 있는가 - 지역재생의 길7_ 유바리의 교훈과
배충진 기자   2018-08-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