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잎새주가 해남 대표 소주? 광고판 진실은대흥사 입구 보해 광고 논란
3자 협의 통해 수정 필요
이창섭 기자  |  nonno@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3.16  16:36:12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 대흥사 주차장 맞은편에 '해남 대표 소주 잎새주'라는 광고가 노출되고 있다.

'해남 대표 소주 잎새주'

대흥사 주차장 맞은편에 있는 해남군 관광안내도 하단에 이 같은 광고가 수십 년 동안 노출돼 온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일고 있다.

해남을 대표하는 관광지에 술 광고가 적절한지도 의문이지만 게다가 우리 지역에도 해창막걸리를 비롯해 지역별로 전통주가 있는데도 불구하고 해남과 아무 상관도 없는 소주 상품이 버젓이 광고되고 있는 것이다.

이에 대해 보해 측은 "오래 전 일이라 확실하지는 않지만 30여 년 전부터 해남군과 협의 등을 통해 이 곳에 관광안내도를 설치해주는 대신 하단에 자체 광고를 활용하기로 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해남군 차원에서 문제제기가 있으면 광고 내용을 변경하겠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땅 주인인 대흥사는 물론 협의 당사자라고 지목된 해남군도 모르는 일인데다 정작 계약서나 협약서 등 문서화된 자료도 없고 특히 기간이나 광고 수익금 배분도 정하지 않고 무작정 광고를 할 수 있는 장소를 내줬다는 것도 의문인 상황이다.

특히 보해 측은 해남 외에 진도, 영암 등 전남 7개 지역 주요 관광지에 수십 년 전부터 이 같은 방식으로 지역 명칭을 앞에 내세워 소주 광고를 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대흥사 측은 "어떻게 해서 이 곳에 이 같은 시설물이 설치된 것인지 알지 못하고 어떤 협의도 없었다"며 "광고를 내리든지 다른 내용으로 수정을 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해남군 관계자도 "관련 문서를 찾아봤지만 찾을 수 없었고 이 같은 내용을 아는 공무원도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관광안내도 문구나 지도도 제대로 된 것인지 살피고 보해와 대흥사 측과 협의해 광고 변경이나 공익캠페인으로 수정 등을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이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