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람 | 종교·유교계 한말씀
▶기도의 의미전용제 교무(원불교 해남교당)
해남신문  |  hnews@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4.02  14:48:37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종교인의 기본자세는 기도에서 시작된다고 생각합니다. 언제 기도를 드릴까요? 어렵고 힘든 경계에서 정말 매달릴 곳이 없는 환경에서 우리는 초월적 존재에게 온 정성을 다해 기도를 올립니다.

반대로 생각해 보면 부족함이 없는 사람은 기도해야 하는 이유를 알지 못하게 됩니다. 그렇다면 기도가 삶인 종교인들은 매우 부족함이 많은 사람일까요?

소태산 대종사는 세상을 은혜로 바라보고 그 은혜를 더 많이 느끼고 살 수 있는 삶이 보은자라고 하셨습니다. 대종사는 인간 삶의 목적이 은혜를 느끼고 그 은혜를 나누며 서로 더 큰 은혜를 만들어가는 것이라고 합니다.

종교인이 기도를 삶으로 알고 살아가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남들이 택하지 않는 길을 스스로 선택한 이들이 어쩌면 종교인이 아닐까요.

기도는 어렵고 힘들 때 찾는 위대한 존재에 대한 갈망이 아니라 현재 나를 만들어주는 모든 것들에 대한 감사를 전하는 행위이며 또한 그 감사를 실천하기 위한 마음가짐입니다.

해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