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수·축산
괭생이모자반 대대적 수거송지·북평 3개 어촌계서 30톤 처리
육형주 기자  |  six@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2.23  13:36:29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김과 전복 등 양식장에 큰 피해를 주는 괭생이모자반을 제거하고자 해남군이 이달 8일부터 수거에 나섰다.

군은 송지면과 북평면에 9000만원의 군비를 투입해 남성·남전·영전어촌계 어민들의 선박임차료를 지원하며 괭생이모자반을 수거했다. 8일에는 남성어촌계에서 17어가가 15척의 어선을 동원해 20톤을 수거했으며 이후 15일부터 영전과 남전 등에서 10톤을 추가로 처리했다.

군은 지난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1억9300만원을 투입해 4276톤의 괭생이모자반을 수거·처리하고 있다. 이번에 수거된 괭생이모자반의 시료를 채취해 국립수산과학연구원에 보내 유입됐는지 자생한 것인지 검사한다.

올해 괭생이모자반의 유입은 지난해에 비해 빠른 편으로 신안과 진도 등 전남지역 연안에 7000여톤이 유입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육형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