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해남사랑상품권 두번째 10% 할인240억 소진까지 연간 400만원 한도
올해 1050억원 판매목표 무난할 듯
노영수 기자  |  5536@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27  22:48:58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코로나19 사태로 외출을 자제하고 각종 행사·축제·체육대회 등이 취소됨에 따라 지역경기가 침체된 가운데 해남군이 주민들의 지출을 확대함으로써 내수경기에 활기를 불어넣고자 또 다시 해남사랑상품권 10% 특별 할인판매에 들어갔다.

이번 10% 할인판매는 240억원 규모의 해남사랑상품권 판매가 완료될 때까지로 지난 20일부터 실시되고 있다. 해남사랑상품권 할인 판매는 법인과 단체를 제외한 개인을 대상으로 하며 연간 400만원 한도까지 할인된 가격에 상품권을 구입할 수 있다.

한도를 초과하면 할인 없이 구매해야 함에 따라 올해 할인받아 400만원 어치의 상품권을 구입한 주민은 이번 할인혜택을 받지 못한다. 군은 상시 5% 할인판매를 적용하고 있으며 10% 할인 판매는 지난 3월 300억원 규모에 이어 이번에 2번째다. 군은 할인판매에 대한 군비 부담을 최소화하고자 할인율 10% 중 8%는 국비를 지원받았다. 이를 위한 국비지원액은 19억2000만원이다.

해남사랑상품권은 NH농협은행, 우리신협, 해남진도축협, 광주은행, 신협, 새마을금고, 지역농협, 수협, 산림조합 등 9개 금융기관 35개 지점에서 현금으로 구입할 수 있다. 상품권은 음식점, 주유소, 미용실, 병원, 약국, 서점, 전통시장 등 해남군내 3304개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권면금액의 80% 이상 사용하면 나머지 잔액은 환불 받을 수 있다.

현금과 같아 현금영수증을 발급받아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상품권 판매대행기관과 가맹점 등 상품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해남군 홈페이지와 해남소통넷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군이 올해 목표로 하는 해남사랑상품권 판매량은 1050억원 규모로 지난 15일 기준 770여억원이 판매됐으며 이번 10% 할인판매까지 더하면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100억원 규모의 상품권을 추가로 발행할 예정이다. 군은 10% 할인판매를 비롯해 올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각종 지원금도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됨에 따라 상품권 유통량이 크게 증가한 만큼 현금깡 등 부정유통에 대한 단속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지역사랑상품권 가맹점이 불법 환전을 해줄 경우 최대 20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법 위반행위에 대한 조사를 거부하거나 방해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하는 '지역사랑상품권의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이 시행됨에 따라 군은 부정유통 단속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지역경제를 회복하기 위해 해남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행사를 추가적으로 실시하게 됐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조치인 만큼 현금깡 등 불법 환전을 하지 말고 실제 지역내 가맹점에서 사용해 소비촉진 분위기가 조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