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창간 30주년 특집 > 창간 축하 메시지
낮은 목소리 경청하는 언론 되길민경옥(해남농협 기획본부장)
해남신문  |  hnews@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25  23:22:14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해남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공자는 30살 나이를 학문의 기초가 확립된다는 이립(而立)이라 했다. 마음이 확고하게, 도덕 위에 서서 움직이지 않는다는 뜻이다.

정론직필의 지역 언론으로서 해남군민과 함께한 지난 30년의 시간은 해남신문 발전의 주춧돌로 자리매김했다.

앞으로의 100년, 1000년의 미래를 향해 발돋움하는 디딤돌이 되는 30주년이 되길 바란다.

해남신문은 높은 소리보다는 지역민들의 낮은 소리를 귀 담아 듣는 언론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 그리고 항상 소외된 이웃의 동반자가 되었으면 좋겠다.

해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