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성·교육·문화
삼산초 골프부에 후원 잇따라골프용품·유니폼 지원
학생 수 증가 부수 효과
이창섭 기자  |  nonno@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9  21:59:28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 삼산 골프부를 이끌고 있는 이담·권지혜 선수, 전만동 프로, 박은서 선수. (사진 왼쪽부터).

지난해 창단과 함께 학교를 대내외에 알리는 데 톡톡한 역할을 하고 있는 삼산초등학교(교장 안혜자) 골프부에 후원이 잇따르고 있다.

골프공 벤처기업인 엑스페론(대표 김영준)은 최근 삼산초 골프부에 골프백, 모자, 상의 옷, 장갑 등 시가 400만원어치를 후원했다. 엑스페론은 삼산초 골프부를 지도하고 있는 전만동 프로가 소속돼 있는 회사로 이 같은 인연을 바탕으로 전 프로의 제자들에게 골프용품을 지원하게 됐다.

또 삼산초 총동문회 한대덕 회장은 골프부 선수들에게 시가 60만원에 이르는 여름철 유니폼을 전달했다.

한대덕 회장은 "골프부 학생들이 여름이 다 돼가는데 여전히 겨울 유니폼을 입고 훈련을 하고 있어 이번에 유니폼을 새로 지원하게 됐다"고 말했다.

삼산초는 당초 이담(6년), 권지혜(6년) 등 2명으로 골프부를 창단했지만 올해 김은서(6년) 선수가 새로 전학 오며 3명으로 늘었고 해남지역 학생들을 대상으로 장소 제약 없이 간단한 장비를 통해 골프를 접할 수 있는 '스내그골프'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골프 특성화 학교로 한발씩 나아가고 있다.

삼산초에 골프부가 생기면서 학생 수가 늘어나는 부수 효과까지 거두고 있다.

지난해의 경우 전교생이 36명, 이 가운데 6명이 졸업했고 전학을 간 학생도 있어 30명 선이 위협받았지만 올해 새학기에 입학생 4명, 광주와 나주 등에서 전학 온 학생이 7명에 달하면서 현재 전교생은 39명으로 지난해보다 3명이 늘었다.

삼산초 총동문회는 지난 25일 학내에서 최근 새로 전학을 온 박은우(2년), 박애니(3년) 학생에게 각각 3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이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