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종합
해남군·부산 동래구 방문의 해 공동마케팅입장료 할인·방문 행사 약속
해남특산물 특판전 제안도
노영수 기자  |  5536@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8  11:00:40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 명현관 군수와 김우룡<사진 왼쪽> 부산 동래구청장이 방문의 해 공동마케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해남군이 2020 해남방문의 해를 맞아 관광객 400만명 시대로의 도약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실시하고 있는 가운데 부산 동래구와 공동으로 관광마케팅을 추진키로 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해남군 명현관 군수와 부산 동래구 김우룡 구청장은 지난 7일 관광마케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해남과 같이 방문의 해를 추진하는 부산 동래구가 해남군으로 벤치마킹을 온 것을 인연으로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올 1년 동안 상호 지역을 방문할 경우 주요 관광지에 대한 입장료 할인을 적용키로 했다. 해남군내에서는 고산유적지와 땅끝전망대, 우수영관광지, 우항리공룡박물관이, 부산 동래구는 동래온천과 금강공원 케이블카가 적용된다.

또한 축제기간 중 상호 홍보부스를 설치해 운영하고 각종 홍보이벤트도 협력해 추진키로 했다. 이와 함께 해남 14개 읍면과 동래구 13개 동이 서로 방문할 수 있도록 우호를 다지는 이벤트도 마련하기로 약속했다.

이날 김우룡 구청장은 청정지역인 해남에서 생산된 농수산물을 동래구민들이 구매할 수 있었으며 좋겠다고 제안했으며 명현관 군수는 동래구에서 해남농수산물 특판전을 개최하자고 화답하기도 했다.

김 구청장은 "다양한 관광자원을 보유한 해남군과 방문의 해 협력사업을 함께 펼치게 돼 기쁘다"며 "상호 방문하면서 방문의 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명 군수는 "방문의 해를 통해 영호남간 윈윈 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실질적인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과 특판전 등을 개최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의 중심도시인 동래구는 인구 27만명으로 11월이면 동래온천 대축제가 열리고 있다.

노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 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