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면
바른지역언론연대, 지역신문 미래 모색본지 포함 전국 40여개 지역신문 모여
참신한 콘텐츠, 미래전략 등 상호공유
해남신문  |  hnews@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2.03  22:27:46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해남신문을 비롯한 전국 40여개 풀뿌리지역언론 연대모임인 바른지역언론연대가 지난 23~24일 경기도 파주시 파주출판단지 지지향에서 2019년 세미나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바지연이 주최하고 언론진흥재단이 후원했으며 200여명의 지역 주간신문사 언론인들이 모여 지역신문의 미래에 대해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강연시간에는 이호 '더이음' 대표가 올바른 지역신문의 역할에 대해 제안했고, 김은아 영주시민신문 기자와 임아연 당진시대 기자는 참신한 콘텐츠로 주목받았던 기획보도를 소개했다. 이어 이안재 옥천신문 대표와 오원집 원주투데이 대표는 독자관리 방안에 대해 발표했으며 안라미 당진시대 PD, 함승태 용인시민신문 편집국장, 김용욱 미디어오늘 영상팀장은 영상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공유했다.

   
 

올해 바지연 우수기자상에는 취재부문에 당진시대 임아연·박경미·한수미 기자(당진지역 문화예술단체 지방보조금 사용 분석)가, 편집부문에는 고성신문 이연희 기자(책으로 만나는 문화 고성)가 수상했다. 10년 이상 근속한 언론인 15명에게도 표창과 포상을 했다. 또한 올해 처음 신설된 오마이뉴스 선정 우수제휴사에는 구로타임즈(대표 김경숙)가 선정됐다. 오마이뉴스는 2017년부터 바지연 회원사와 기사제휴를 하며 지역뉴스를 전파하는 데 큰 기여를 하고 있다.

바지연은 신규사 가입으로 매년 외연을 조금씩 확장하고 있다. 올해는 김포신문과 울산저널이 신규사로 합류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회원사의 정체성과 소속감을 높이기 위해 신문사 입구에 걸 수 있도록 '바른지역언론연대 현판'을 모든 회원사에 전달했다.

<바른지역언론연대 공동기사>

해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