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특집 > '희망을 꿈꾸다' 고용복지센터와 함께하는 고용노동정책 이모저모
④ 단계별 취업 지원하는 취업성공패키지
박수은 기자  |  pse@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27  11:59:41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취업성공패키지는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직자에게 취업상담, 직업훈련, 취업알선 등을 단계별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종합 취업지원서비스다.

해남고용복지+센터를 통해 취업성공패키지에 참여한 주민은 지난 2016년 303명, 2017년 318명, 2018년 166명이며 이 중에서 취업으로 연결된 경우는 2016년 203명, 2017년 248명, 2018년 106명이다.

취업성공패키지는 소득에 따라Ⅰ유형, Ⅱ유형으로 나뉜다.

취업성공패키지 Ⅰ유형 신청 자격은 만 18세 이상 69세 이하의 생계급여수급자, 기준중위소득 60% 이하의 가구원, 미혼모, 한부모, 결혼이민자, 영세자영업자, 위기청소년(만15~24세) 등이다.

Ⅱ유형은 청년층과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청년층의 경우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나이여야 하고 학교 졸업자 중 미취업자, 고교 3학년 재학생, 대학(원) 최종학기 재학생이 대상이다. 중장년층은 만 35세 이상 69세 이하이며, 기준중위소득 100% 이하의 가구원이나 영세자영업자 등이다.

취업지원은 모두 3단계로 진행된다. 1단계 취업상담 지원에서는 상담, 직업심리검사, 취업활동계획수립 등을 통해 취업지원 경로를 설정하는 과정이다. 취업활동계획을 수립한 참여자에게는 Ⅰ유형 최대 25만원, Ⅱ유형 최대 20만원의 참여수당을 지급한다.

2단계 직업능력향상 지원에서는 현장에서 필요한 직무를 습득하고 직장에 적응할 수 있도록 교육을 진행하는 과정이다. 직업훈련, 창업지원과 다른 기관에서 진행하는 훈련프로그램을 연계한다.

또한 직무 교육을 받을 수 있는 내일배움카드를 지원한다. Ⅰ유형은 훈련비의 90~100%(최대 300만원)를, Ⅱ유형은 30~95%(최대 200만원)를 지원하며 한도 초과금액은 본인 부담이다. 또한 훈련참여지원수당을 일 1만8000원씩 월 최대 28만4000원까지 지급한다.

내일배움카드는 전국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해남에서 내일배움카드를 사용할 수 있는 기관은 오는 9월 개강 예정인 간호조무사 자격 취득과정이 있다.

3단계 집중취업알선 지원에서는 취업알선, 직업정보제공, 동행면접 등을 지원한다. Ⅰ유형의 경우 저소득층 구직촉진수당과 취업성공수당도 지원된다.

취업성공패키지 문의는 해남고용복지+센터 취업지원팀(530-2909)로 연락하면 된다.

 

Q.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취업성공패키지에 참여할 수 있나요?

A. 취업성공패키지 참여 신청일 이전에 상용 및 일용(4주간 평균) 근로시간이 주 30시간 미만인 경우 참여 가능합니다.

Q. 취업성공패키지를 통해 내일배움카드를 발급받으면, 취성패 훈련참여수당과 내일배움카드 훈련장려금을 동시에 받을 수 있나요?

A. 동시에 받을 수 있습니다. 다만, 직업훈련을 2개 과정이상 또는 6개월 이상 수강하는 경우 취성패 훈련참여수당은 최초 훈련 개시일 기준으로 6개월까지만 지급되므로, 내일배움카드 훈련장려금과 지급기간이 같지 않음을 참고하세요.

Q. 내일배움카드로 훈련프로그램을 이수하고 있는데 중도에 그만두고 3단계로 넘어갈 수 있나요.

A. 담당자와 충분한 상담 등을 통해 바로 취업이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 중도에 3단계 취업준비 진행이 가능하며 불이익은 없습니다.

하지만 천재지변 등 정당한 이유 없이 5일 이상 직업훈련에 불참하거나 운영규정상 탈락사유에 해당돼 중도탈락자로 결정된 경우에는 취업성공패키지 참여가 중단되고 다시 신청할 수 없습니다.

박수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