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웃들
오남례 씨 전국국악대회 무용 대상 수상근무하며 틈틈이 연습 매진
배움의 삶, 새로운 도전
노영수 기자  |  5536@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14  11:45:45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
   
▲ 오남례 씨가 한밭국악전국대회에서 무용 일반부 대상을 차지했다.

북평면 동촌리 오남례 씨가 전국국악대회에서 무용 일반부 대상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제24회 대통령상 한밭국악전국대회 무용 일반부에 출전한 오 씨는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뽐내며 대상을 차지, 국회의장상을 받았다. 한밭국악전국대회는 대전광역시와 (사)한밭국악회가 주최·주관해 지난 8~9일 대전시 일원에서 열렸다.

노인요양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오 씨는 일을 하는 와중에도 틈틈이 시간을 내 연습에 매진했다. 특히 북평면주민자치위원회가 출범하며 자체프로그램으로 진행 중인 남도민요교실에 참가해 실력을 쌓았다.

오 씨는 "일을 하느라 연습을 하느라 힘도 들었지만 대상을 받아 기쁘다"며 "특히 연습을 하고 대회에 참가할 수 있도록 배려해 준 원장님과 동료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오 씨는 배움을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에 나서며 주위의 귀감이 되고 있다.

지난 2009년 1월 한국무용과 인연을 맺게 된 오 씨는 한국무용가 한영자 씨로부터 살풀이춤을 사사받았다. 당시 식당을 운영하느라 바쁜 와중에도 시간을 쪼개가며 한국무용을 배워 1년여만에 출전한 제3회 담양 전국 죽향국악대전에서 신인부 대상을 받기도 했다.

판소리도 배운 오 씨는 지역내에서 공연도 선보이고 있다. 오 씨는 원광디지털대학교 전통공연학과에 편입해 올해 졸업을 앞두고 있기도 한다.

오 씨는 "일을 하고 있어 시간을 내기 어렵기도 하지만 새로운 것을 배우는 즐거움에 빠져 계속 도전을 하고 있다"며 "주변 분들의 도움에 항상 감사하다"고 말했다.

노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