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수·축산
쌀 생산량 감소에도 9만톤 초과공급 예상정부, 시장 상황 예의주시만
육형주 기자  |  six@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6  16:26:5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밴드

2018년산 쌀 생산량은 감소했지만 신곡 수요보다는 9만톤 내외가 초과공급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농촌경제원 농업관측에 따르면 2018년산 쌀 생산량은 벼 재배면적과 단수 감소로 지난해(397만2000톤)보다 2.4%가 감소한 387만5000톤으로 발표됐으며 단수는 출수이전 폭염과 잦은 강수를 비롯해 등숙기 기상여건도 좋지 못해 10a당 525kg으로 집계됐다. 호남과 영남의 생산감소가 가장 컸으며 전남은 단수가 10a 당 499kg으로 나타났다.

신곡 수요량은 378만톤으로 2018년산 쌀 생산량보다 적어 9만톤 내외가 초과 공급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시장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쌀값 수준, 소비자 부담 등을 고려해 수급 불안 시 시장안정조치를 추진할 계획이다. 산지 쌀값은 전년대비 27%가량 높은 상황으로 시장격리 물량을 늘렸던 지난해와는 다른 상황이라는 입장이다.

통계청 산지쌀값조사를 살펴보면 지난달 25일 쌀 가격은 80kg에 19만3188원으로 지난 15일자보다 0.1%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월 평균 쌀값은 19만3656원이었다. 농업관측본부 표본 산지유통업체를 조사한 결과 지난달 중순 기준 수확기 전국평균 벼 매입예상가격은 40kg 기준 6만2000원 내외로 전년보다 25% 높을 것으로 파악됐다.

육형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