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람 | 시조
수군제독 이충무공김금수(향교삼호학당 학장)
해남신문  |  hnews@h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7  12:52:0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밴드
   
 

일본수장 풍신수길 조선영토 탐을내어
이십만군 몰고와서 신무기로 육로진격
일사천리 한양탈환 평양까지 안았지만
남해안은 철통방어 일진일퇴 거듭하다

이백함선 십만대군 어란진에 주둔해서
호시탐탐 노리다가 울돌목에 진격해와
열두척의 소수배로 오는대로 침몰시켜
조선땅을 지켜냈네 장합니다 이충무공

울돌목의 명량대첩 해전사상 그유래가
단한번도 없었다네 기적같은 대승전적
승리개가 강강술래 우수영내 울려퍼져
이자리가 해남이요 약무호남 시무국가

해남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