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별외 2> 폐자재가 필요한 물건으로 탈바꿈… 영국 리메이커리
영국 브릭스톤에 위치한 리메이커리 창고에는 각종 폐목재를 비롯해 고장 난 의자, 파이프 등 버려져야할 폐자재들이 한가득 쌓여 있다. 다른 한켠에는 톱, 망치, 전기 대패, 절단기 등 각종 공구와 작업공간이 있다. 폐목재들이 책상과 책장이 되고, 고장
노영수 기자   2019-01-07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별외 1> 협동심 배우며 적성 찾아가는 '덴마크 애프터스쿨'
학생들의 꿈을 찾고 끼를 키워주기 위한 자유학기제가 전면 시행된 지 2년이 지났다. 우리나라의 자유학기제는 아일랜드의 전환학년제, 덴마크의 애프터스쿨 등을 기초로 하고 있다.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아 지난 10월 21일부터 29일까지 실시한 
노영수 기자   2018-12-24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6. 공공건물 주민 소유로, '오랫동안 살고 싶은 동네' 만들기
| 싣는순서 |1. 도시 쏠림, 읍 쏠림 암울해지는 농촌마을2. 관계로 맺어지는 공동체 활력 불어넣어3. 주민 자치 강화 내가 사는 마을 내가 디자인4. 지역공동체 자주성 기반으로 되살아난 마을5. 내가 사는 마을 나에게 필요한 마을로6. 잘 가꿔진
노영수 기자   2018-12-04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5. '공동경제' 원칙으로 공동체 마을 이룬 덴마크 스반홀름
| 싣는순서 |1. 도시 쏠림, 읍 쏠림 암울해지는 농촌마을2. 관계로 맺어지는 공동체 활력 불어넣어3. 주민 자치 강화 내가 사는 마을 내가 디자인4. 지역공동체 자주성 기반으로 되살아난 마을5. 내가 사는 마을 나에게 필요한 마을로6. 잘 가꿔진
노영수 기자   2018-11-26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4. '슬럼가'에서 살고 싶은 지역으로 탈바꿈 '영국 캐슬베일'
| 싣는순서 |1. 도시 쏠림, 읍 쏠림 암울해지는 농촌마을2. 관계로 맺어지는 공동체 활력 불어넣어3. 주민 자치 강화 내가 사는 마을 내가 디자인4. 지역공동체 자주성 기반으로 되살아난 마을5. 내가 사는 마을 나에게 필요한 마을로6. 잘 가꿔진
노영수 기자   2018-11-18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3. '일동에 살고 싶다' 주민들 손에서 만들어진 마을 계획
| 싣는순서 |1. 도시 쏠림, 읍 쏠림 암울해지는 농촌마을2. 관계로 맺어지는 공동체 활력 불어넣어3. 주민 자치 강화 내가 사는 마을 내가 디자인4. 지역공동체 자주성 기반으로 되살아난 마을5. 내가 사는 마을 나에게 필요한 마을로6. 잘 가꿔진
노영수 기자   2018-11-09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2. 이웃과 건강한 관계가 활력 불어넣는 '서울성미산마을'
| 싣는순서 |1. 도시 쏠림, 읍 쏠림 암울해지는 농촌마을2. 관계로 맺어지는 공동체 활력 불어넣어3. 주민 자치 강화 내가 사는 마을 내가 디자인4. 지역공동체 자주성 기반으로 되살아난 마을5. 내가 사는 마을 나에게 필요한 마을로6. 잘 가꿔진
노영수 기자   2018-10-13
[<공동취재> 도시양극화 문제해소를 위한 공동체회복] 1. '살고 싶은 해남 만들기' 주민이 주도해야 지속 가능
소득·교육·문화 등의 격차 문제는 경제적, 사회적 영역뿐만 아니라 공간적 영역에서도 점점 심각해지고 있다. 특히 해남과 같은 농촌마을은 양극화로 인해 갈수록 인구는 감소하고 고령화는 심각하다. 때문에 살고 싶은 마을을 만들어 떠나는 이웃을 붙잡고 새
노영수 기자   2018-09-22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