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5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진뉴스] 수확의 기쁨
올해는 벼생산량이 줄어 들었지만 수확하는 기쁨은 여전하다. 현산 조산리 황종남씨 논에서 마을주민들이 함께 새참을 먹고 있다.
해남신문   2007-10-12
[사진뉴스] 행복
햇살이 너무 좋아그녀는 잔에 가을햇살을 채웠다. 머금은 하양 얼굴에 분홍 물이 들어가고 짧은 순간 행복을 만끽할 때왕벚나무 한그루, 푸른하늘, 하양구름이 곁에 있었다.일상이 비상이 되던 찰나, 그녀가 말을 걸어왔다.금방 행복이 지나가던데, 혹시 봤니?
윤영식 기자   2007-10-12
[사진뉴스] 할아버지 할머니 건강하세요
노인의 날을 맞아 읍내 천진어린이 집(원장 박경희) 원생들이 노인복지회관을 찾아 귀여운 공연을 펼쳤다.
윤영식 기자   2007-10-05
[사진뉴스] 팔각정 소나무 누가 베었을까
무슨 이유 때문에 멀쩡한 소나무들이 베어졌을까.팔각정 등산로 주위 곳곳에 소나무 15그루 정도가 베어진채 흩어져 있다. 등산객들에게 그늘 역할을 해준 이 소나무가 왜 베어졌고 누가 베어는 지 해남군도 산 주인도 모른다고 한다. 귀신이 곡할 일이다.
노영수 기자   2007-10-05
[사진뉴스] 차위로 무너져 내린 버스정류장
지난달 25일 깜빡 졸음운전을 한 이모씨가 연동버스정류장으로 돌진했다. 이 사고로 버스정류장이 승용차 위로 무너져 내려 차량이 샌드위치가 됐다. 운전자는 괞찮았을까라는 생각이 들었지만 다행이 큰 부상없이 구조됐다.
박성기 기자   2007-10-05
[사진뉴스] 모처럼 웃었다
배추값이 상승하면서 김수재(화원 후산 76)씨 얼굴에 모처럼 웃음이 피어났다.
윤영식 기자   2007-10-05
[사진뉴스] 삽질하던 조카들
지난 여름 광주에서 친척들이 놀러와 사구미 해수욕장을 찾았다.마냥 즐거워하며 모래구덩이를 파던 조카들, 처음해보는 삽질에 그래도 힘들었나 봅니다. 사구미 해수욕장에서 개매기 체험도 하고 너무나 즐거운 여름 휴가 였습니다.
해남신문   2007-09-21
[사진뉴스] 울엄니
화산면 방축리 오오님 할머니가 추석 날 내려올 서울 딸과 광주 아들에게 줄 참기름을 짜고 있다. "아그들아 이 엄니는 노래 부를 때가 제일 좋아야. 아침 일쩍 노인복지관에 와서 노래 부르고 점심때도, 쉬는 시간에도 친구들이랑 노래 부르며 재미있게 산
해남신문   2007-09-21
[사진뉴스] 벼가 무사할까
연일 쏟아진 비로 수확을 앞둔 벼가 쓰러지거나, 병해충이 심해 농민들의 걱정이 늘어가고 있다.
윤영식 기자   2007-09-07
[사진뉴스] 잡초로 뒤덮인 고산유적지
올 피서철에 해남을 찾았던 관광객들의 눈에 어떻게 비췄을까. 고산 윤선도 유적지 진입로 인도와 유적지 내 연못이 풀로 쌓여있다. 관광해남이 무색할 따름이다.
노영수 기자   2007-08-31
[사진뉴스] 탐스런 늙은 호박이 풍년
송지면 산정, 어란, 송호리 일대가 누렇게 익어가는 늙은 호박의 단내로 넘실댄다. 산비탈, 도로가, 바닷가 주변 밭 여기저기에 늙은 호박이 자리잡고 있다. 지난해부터 송지면 일원이 늙은 호박 전국최대 재배지로 부상하고 있다.
박성기 기자   2007-08-31
[사진뉴스] 부끄럽지 않으세요
해남읍이 쓰레기로 몸살이다. 쓰레기 불법투기 금지 경고판이 부착돼 있는데도 버젓이 쓰레기를 버리는 군민들이 있다. 읍 유신교 인도에 버려진 쓰레기 때문에 주민들의 불편과 불만이 이만저만 아니다.
노영수 기자   2007-08-24
[사진뉴스] 여름 효자작물 무화과
송지, 옥천에서 주로 생산되는 무화과는 고구마, 포도에 이어 해남을 대표하는 여름 효자작물로 떠오르고 있다.
해남신문   2007-08-17
[사진뉴스] 누가 치워야 할까
읍 남도레미콘 앞 도로에 자동차에 치어 죽은 동물사체가 사고 위험을 부르고 있다. 동물사체는 치우는 이가 없어 자동차 바퀴에 닳아 없어질 때까지 도로에 방치돼 불쾌감을 주고 있다.군민들의 안전을 위해 도로를 관리하는 기관의 정기적인 점검과 관리가 요구
박영자 기자   2007-08-10
[사진뉴스] 광고판 된 승강장
군내 승강장이 종묘회사 광고판이 되고 있어 눈살을 찌뿌리게 하고 있다. 모 종묘회사에서 배추, 양파 종자를 알리는 벽보는 미관을 헤치고 있어 철거 및 단속이 요구되고 있다.
박성기 기자   2007-08-10
[사진뉴스] 소금이 온다
황산면 한자리 염전체험장을 찾은 대전동부시립합창단원들이 소금을 만드는 과정을 체험하고 있다. 우항리공룡화석지를 찾는 관광객이 늘면서 이곳 염전체험장도 덩달아 체험객들의 발길이 줄을 잇고 있다.
윤영식 기자   2007-07-27
[사진뉴스] 해바라기 천지 은적사 
해남읍 마산면 은적사(주지 삼각)가 해바라기 천지로 변했다. 총 20여종의 해바라기가 사찰 입구부터 길가에 2km나 늘어섰고, 4000평의 해바라기 밭에서 꽃이 머물고 있다. 삼각스님은 "8월 3일 이후 해바라기가 만개할 것"이라며 "누구든지 방문해
윤영식 기자   2007-07-27
[사진뉴스] 짚신 신고 짚공 차기
농촌 체험마을 북평 동해리는 마을 노인들이 직접 만든 짚신을 신고 짚공을 차는 옛추억이 담긴 체험상품을 내놓았다.
해남신문   2007-07-16
[사진뉴스] 7월의 꽃 능소화
담장밖으로 하늘을 향해 힘차게 솟아오른 능소화, 간절한 열망으로 꿈틀거리는 이 꽃은 7월 장마와 무더위에도 지치지 않고 아무 곳에서나 억척스럽게 피어나고 있다. (읍 토담)
해남신문   2007-07-16
[사진뉴스] 장애인복지과 침술봉사
해남군장애인종합복지관과 한국라온스 클럽은 국립서울맹학교 양만석교수와 학생들로 구성된 무료침술봉사단을 초청해 지난 5일부터 6일 동안 문화예술회관에서 군민들을 치료했다.
윤영식 기자   2007-07-16
 31 | 32 | 33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남 해남군 해남읍 홍교로54 3층 해남신문사 / TEL : 061-534-9171~5 / FAX : 061-534-9176
신문등록번호 : 전남-다-00004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민인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민인기
Copyright © 해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to : hnews@hnews.co.kr
해남신문의 기사 등 모든 콘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